메뉴 건너뛰기

팝송가사

본문시작

Love Potion Number Nine

Extra Form
by Searchers
I took my troubles down to Madame Ruth
You know that gypsy with the gold-capped tooth
She's got a pad down on Thirty-Fourth and Vine
Sellin' little bottles of Love Potion Number Nine

I told her that I was a flop with chics
I've been this way since 1956
She looked at my palm and she made a magic sign
She said "What you need is Love Potion Number Nine"

She bent down and turned around and gave me a wink
She said "I'm gonna make it up right here in the sink"
It smelled like turpentine, it looked like Indian ink
I held my nose, I closed my eyes, I took a drink

I didn't know if it was day or night
I started kissin' everything in sight
But when I kissed a cop down on Thirty-Fourth and Vine
He broke my little bottle of Love Potion Number Nine

(guitar solo)

I held my nose, I closed my eyes, I took a drink

I didn't know if it was day or night
I started kissin' everything in sight
But when I kissed a cop down on Thirty-Fourth and Vine
He broke my little bottle of Love Potion Number Nine
Love Potion Number Nine
Love Potion Number Nine
Love Potion Number Nine


난 나의 고민거리를 가지고 루 아줌마한테 갔지요
아시다시피, 금이빨을 한 집시 아줌마한테.
그 아줌마는 34번가와 Vine거리 사이에 집이 있어요

작은 병에 든 사랑의 묘약을 팔고 있죠

아줌마에게 말했어요.난 여자에게 채이기만 한다고 말했죠
1956년 이래 계속 그렇다고
그녀는 내 손바닥을 보더니 이상한 주문을 외었어요
그리고 말하더군요. "자네가 필요한 건 사랑의 묘약 제9번이야"

아줌만 허리를 구부리고 돌아보면서 내게 윙크를 하더군요

아줌만 '바로 여기 싱크대에서 그 약을 만들어주겠다'고 했어요
그건 송진냄새가 나고 모양은 먹물같았어요
난 코를 막고 눈을 감았죠
(그리곤 벌컥 마셔 버렸어요)

난 밤인지 낮인지도 분간 할 수도 없었어요
내 눈에 보이는 것은 모조리 키스를 하기 시작했다구요
근데 '34번가와 Vine가' 사이에서 한 경찰한테 키스를 했을 때
그 경찰은 나의 그 사랑의 묘약 제9번병을 깨 버렸어요

난 밤인지 낮인지도 몰랐어요
내 눈에 보이는 것은 모조리 키스를 하기 시작했다구요
근데 '34번가와 Vine가'사이에서 한 경찰한테 키스를 했을 때
그 경찰은 나의 그 사랑의 묘약 9번병을 깨 버렸어요
그게 너무 재미있어서 다시 갈거에요(아줌마한테)
사랑의 묘약 제10번을 마시면 어떤 일이 벌어질지 궁금하거든요

사랑의 묘약 제9번

사랑의 묘약 제9번

사랑의 묘약 제9번
?

Designed by sketchbooks.co.kr / sketchbook5 board skin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